뉴스상세페이지

중소기업·소상공인의 포용적 회복을 위한 ‘APEC 중소기업 장관회의’폐막

일간법원 입력 2022.09.15 13:30 수정 2022.09.15 13:45
26
중소기업·소상공인의 포용적 회복을 위한 ‘APEC 중소기업 장관회의’폐막

 

[제호] 제28차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 중소기업 장관회의가 9.9~9.10 양일간 태국 푸켓에서 개최됐다.

이번 장관회의에서는 ‘바이오-순환-녹색 경제 모델을 통한 APEC 역내 중소기업의 포용적 회복’이라는 주제로1일차에 BCG 가속화, 포용적 디지털 혁신, 2일차에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 정상화, 시장환경변화 대응에 대해 논의했다.

조주현 차관은 BCG 가속화, 포용적 디지털 혁신과 관련해 한국의 중소기업 지원 정책을 설명했다.

먼저, BCG 가속화에 관해서는 고탄소 업종 중소기업의 탄소배출 저감 지원 필요성 및 노력, 바이오 분야 혁신 창업기업을 종합 지원하는 K-바이오랩 허브 구축에 대해 언급했다.

포용적 디지털 혁신과 관련해서는 스마트공장 보급사업, 소상공인 맞춤형 온라인 역량 강화 코칭 등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중소기업·소상공인 디지털 전환정책’을 참석자들과 적극 공유했다.

또한, 정부가 추진 중인 2030년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가 포용적 디지털을 실현하는 장이 될 것임을 언급하며 관심과 지지를 당부했다.

한편 우리나라는 이번 회의에서 미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일본 등 주요 우방국과 러시아-우크라이나가 사태가 가져온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 대한 부정적 영향에 대해 공감하고 이에 대한 공동대처 방안을 논의했다.

최종 논의사항은 12일 늦은 오후 공동 보도자료 형식으로 발표될 예정이다.

Copyright ⓒ 회사명's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