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상세페이지

산업부 차관,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계획서 제출 계기 對프랑스기업 투자유치활동 및 우리기업 격려

일간법원 입력 2022.09.15 13:28 수정 2022.09.15 13:45
21
산업통상자원부

 

[제호]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은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계획서를 세계박람회기구 사무국에 제출하기 위해 프랑스를 방문한 계기에, 9.8 파리에서 프랑스 최대 경제단체인 메데프와 투자간담회 개최, 세계 최대 생활소비재 및 인테리어 박람회인 메종오브제 한국디자인관 방문, 지상사 간담회를 개최했다.

장 차관은 스테판 이스라엘 아리안스페이스 회장 등 MEDEF 소속 프랑스 주요경제인들과 투자간담회를 갖고 한국의 우수한 투자환경과 현 정부의 투자유치 의지를 설명하고 對韓투자 확대를 당부했다.

장 차관은 한국이 전세계 58개국과 자유무역협정을 체결한 개방형 통상국가, 위기에 강한 경제, 세계적 수준의 혁신역량 등의 강점을 갖고 있으며 최근 우리 기업들도 미래 신산업분야에 대규모 투자를 계획하고 있어 국내외 기업들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열리고 있다는 점에서 외국인투자의 최적지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현 정부는 기업 투자 촉진을 위해 규제 완화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언급하며 반도체 등 국가전략기술 분야에서의 투자와 공급망 안정화 등 정책 기여도가 높은 투자에 대해서는 투자 인센티브를 우대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끝으로 장 차관은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에 대한 우리 정부의 적극적인 의지를 설명하며 한-불 우호협력에 큰 역할을 하고 있는 프랑스 유력 경제인들의 관심과 지지를 요청했다.

장 차관은 메종오브제 한국디자인관을 방문해 참가 중인 우리기업들의 애로사항을 점검하고 기업인들을 격려했다.

장 차관은 최근 에너지·원자재 가격 상승 등으로 글로벌 경제상황이 어려운 상황에서 우리 디자인기업과 정부가 협력해 해외시장을 개척하고 수출동력을 회복하는 노력을 기울이는 것은 매우 의미있는 일이라며 우리 기업들이 K-디자인 수출의 첨병으로 더욱 노력해 주기를 당부했다.

장 차관은 프랑스 진출 우리기업들을 만나 최근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 에너지 가격 상승 등으로 인한 기업 활동 애로사항을 점검하고 프랑스 진출 확대 관련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장 차관은 프랑스의 투자 환경이 최근 마크롱 정부의 친기업 정책추진에도 불구하고 중동부 유럽에 비해 세금·노무·행정 부담이 여전히 높은 편이며 특히 우리 기업들이 정부발주 프로젝트에 대해 언어·정보습득·관행 등에서 불리한 상황에 처하는 것을 개선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하며 우리기업의 애로사항에 대해 양국 정부간 고위급 면담 등 계기마다 프랑스 정부에 개선을 요청하고 주프랑스대사관, KOTRA 등과 함께 진행 상황을 지속적으로 점검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Copyright ⓒ 회사명's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위탁병원서도 참전유공자 등 약제비 지원…11만여명 혜택

박봉용 국가보훈처 복지증진국장이 29일 보훈처 기자실에서 참전유공자 등 국가유공자 고령화에 대응한 보훈의료 확대, 10월 약제비 지원 제도 첫 도입에 대해 브리핑하고 있다. (사진=국가보훈처)

마우저 일렉트로닉스, 미래 자율이동로봇을 설계하는 엔지니어 위한 리소스 발표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국민의힘에 민생예산 보이콧을 중단하고 추경 예산심사에 적극 동참할 것 촉구